지방 > 제주

“독감 백신보다 덜 아프고 평상시와 똑같아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6 10:35:33  |  수정 2021-02-26 10:43:24
26일 오전 10시 제주시 요양시설 ‘정효원’서 접종
양은경 요양보호사 “어르신 케어 위해 먼저 맞았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첫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접종 대상자인 제주시 요양시설 정효원 관계자들이 AZ 백신 주사를 맞고 있다. 2021.02.26.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양영전 기자 = “어르신을 가까이서 케어하다 보니 먼저 맞게 됐어요. 처음엔 불안했지만, 독감 백신보다 덜 아프고 평상시와 똑같은 느낌입니다.”

26일 오전 제주시 도련동에 위치한 요양시설 정효원에서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한 요양보호사 양은경(48·여)씨가 말했다.

이날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가운데 정효원 접종 대상자는 입소자 1명과 종사자 72명 등 모두 73명.

초속 20m의 강풍이 불고 비도 내리는 악조건 속에서도 첫 접종 소식을 전하려는 취재진과 지자체 관계자 등으로 정효원 앞은 접종 시작 전부터 북적였다.

20여분이 지나자 구급차 한 대가 시설에 도착했다. 의사 1명, 간호사 3명, 행정인력 1명 등 5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접종팀이었다. 전날 배편으로 제주에 도착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도 함께였다.

정효원 접종 시작 시각은 10시. 접종 대상자들의 예진이 이뤄졌고, 발열 체크 등 접종 전 준비가 순조롭게 이뤄졌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첫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접종 대상자인 제주시 요양시설 정효원 관계자들이 AZ 백신 주사를 맞기 전 검진을 받고 있다. 2021.02.26. woo1223@newsis.com
10시5분께 접종을 마친 양은경씨가 얼굴에 살짝 미소를 띤 채 나왔다. 양 씨는 “처음에는 불안하고 그랬는데, 맞고 나니 독감 백신보다 덜 아팠고, 느낌이 크게 있진 않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어른을 가까이서 케어하다 보니 백신의 중요성을 생각하게 됐고,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먼저 맞게 됐다”며 “하루빨리 어르신들을 좀 더 자유롭게 돌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접종을 마친 인원들은 15~30분 동안 이상 반응을 체크한다. 이상 반응자들을 대비해 보건소와 소방 구급차도 정효원 앞에 대기했다. 연계 병원으로 후송하기 위해서다.

현장에서 접종 중간 브리핑을 진행한 정인보 제주도 보건건강위생과장은 “대상자가 모두 73명인데, 현장에서 70명의 접종을 진행하고 나머지 3명은 보건소로 방문해 접종한다”고 설명했다.

AZ백신 백신 한 바이알(vial·약병)에는 10명 접종분이 들어 있는 만큼, 폐기되는 백신 물량을 줄이기 위한 조처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첫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접종 대상자인 제주시 요양시설 정효원 관계자들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2021.02.26. woo1223@newsis.com
제주에서는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65세 미만 입소자·종사자가 우선 접종을 시작했다. 접종 대상자는 요양병원 815명, 요양시설 2378명 등 모두 3193명이다.

이후 3월 중에는 고위험 의료 기관 종사자, 코로나19 감염병 1차 대응요원,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등으로 접종이 이어진다.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도내 3곳)의 의료진 등을 위한 화이자 백신은 3월 중순께 제주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2분기에는 코로나19 취약시설 입소자와 종사자, 의료 기관 종사자, 65세 이상 노인 등의 순으로 접종이 이뤄질 것으로 계획됐다.

19~64세 일반 성인은 3분기에 접종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공감언론 뉴시스 0jeon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