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김하성, 20-20 달성 NL신인왕" 美언론 대담한 예측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2 10:31:49
associate_pic
[피오리아=AP/뉴시스]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27일(현지시간) 미 애리조나주 피오리아에서 치러진 스프링캠프에 참가해 수비 훈련을 하고 있다. 2021.02.24.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메이저리그에 뛰어든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을 향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NBC스포츠는 2일(한국시간) 2021시즌 메이저리그 대담한 예측을 내놨다.

김하성을 향한 예상도 있었다.

드류 실바 기자는 "김하성이 20홈런-20도루를 달성하며 2021년 내셔널리그 신인왕에 선정되는 등 샌디에이고에서 큰 활약을 펼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제 막 빅리그에 도전장을 내민 김하성을 향한 후한 평가다. 그만큼 기대치가 높다는 것으로도 볼 수 있다.

신인왕은 김하성의 목표이기도 하다.

포스팅을 통해 샌디에이고와 계약한 김하성은 신인왕을 향한 마음을 숨기지 않고 "목표의식이 있으면 나를 더 채찍질할 수 있다"며 당찬 포부를 밝힌 바 있다.

빅리그 적응이라는 첫 번째 과제를 풀어야 하는 김하성의 첫 출발은 순조롭다.

지난 1일 시애틀 매리너스전에서 2타수 무안타로 침묵한 그는 이날 시카고 컵스와 경기에서 2타수 1안타를 기록, 시범경기 첫 안타를 생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