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농구

한국 여자농구, 도쿄올림픽서 스페인과 첫 경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2 15:00:59
스페인과 7월 26일 격돌
7월 29일 캐나다·8월 1일 세르비아 차례로 만나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 이영환 기자 =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한 여자농구 대표팀 이문규 감독과 선수들이 11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통해 귀국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0.02.11.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2008년 베이징올림픽 이후 13년 만에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는 한국 여자농구의 도쿄올림픽 경기 일정이 정해졌다.

국제농구연맹(FIBA)과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1일 발표한 도쿄올림픽 농구 경기 일정에 따르면 한국 여자농구 대표팀은 7월 26일 오전 10시 스페인과 A조 조별리그 1차전을 치른다. 도쿄올림픽 여자농구를 통틀어 가장 먼저 열리는 경기다.

이어 7월 29일 오전 10시 캐나다와, 8월 1일 오후 9시 세르비아와 대결한다.

도쿄올림픽 남녀 농구 경기는 모두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다.

남자농구는 여자농구보다 하루 앞선 7월 25일 막을 올린다.

올림픽 농구 본선에는 남녀 각각 12개국이 출전한다. 12개국이 4개국씩 3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뒤 상위 2개국이 8강에 오른다. 또 각 조 3위 팀 성적을 비교해 상위 2개 팀에 8강행 티켓이 주어진다.

도쿄올림픽 8강전은 8월 4일에, 준결승은 8월 6일에 벌어진다. 8월 7일에 동메달 결정전, 8월 8일에 금메달 결정전이 펼쳐진다.

1일 FIBA가 발표한 여자농구 세계랭킹에서 한국은 19위를 유지했다.

도쿄올림픽에서 한국과 함께 A조에 포함된 스페인은 3위, 캐나다는 4위, 세르비아는 8위로 순위에 변동이 없었다.

도쿄올림픽 여자농구 본선 출전국 12개국은 모두 정해졌지만, 남자는 8개국만 확정됐다. 나머지 4개국은 최종예선을 통해 가려지며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도 최종예선을 앞두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