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靑, 윤석열 중수청 반발에 "절차 따라 차분히 의견내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2 15:03:23
尹, 언론인터뷰서 "직 걸고 반대" 공개반발
靑 "국회에서 국민 의견 종합해 입법권 행사"
"신현수 거취, 대통령이 판단…기다려달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2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으로 출근하고 있다. 2021.03.02.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홍지은 기자 = 청와대는 2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여당의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신설 추진을 두고 공개적으로 반대 의사를 표명한 데 대해 "검찰은 국회를 존중해서 정해진 절차에 따라 차분히 의견을 개진해야 할 것"이라는 입장을 내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회가 검찰개혁에 대한 국민 의견을 두루 종합해 입법권을 행사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총장은 이날 한 언론 인터뷰에서 "직을 걸고 (중수청 추진을) 막을 수 있는 일이라면 100번이라도 걸겠다"며 정부 여당의 중수청 신설 추진에 공개적으로 반발했다.

이 핵심관계자는 '검찰이 차분히 의견을 개진하라는 것은 앞서 윤 총장이 한 언론 인터뷰가 성급했다는 게 청와대 내부의 인식인가'라는 질문에 "정리된 입장을 말한 것"이라며 "그건 언론이 해석할 영역이라고 본다"고 답했다.

한편 사의 파동을 일으킨 신현수 민정수석의 향후 거취에 대해선 "대통령이 아마 판단하실 것"이라며 "판단할 때까지 기다려주길 부탁드린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