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홍남기 "LH 사태 공직사회 심각하게 돌아봐야…경각심 가져달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8 16:15:01  |  수정 2021-03-08 16:18:34
기재부 확대간부회의에서 직원들에 특별주문
"청렴 강조 '경외사지' 가슴에 새겨달라" 당부
"부동산대책들 일정에 흔들림없이 적극 추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2021.03.0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오종택 기자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8일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 사태는 우리 공직사회가 심각하게 돌아보아야 할 중대사안"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재부 국장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확대간부회의를 열어 이 같이 말하며 "공직자 개인의 일탈적 행위는 개인 문제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속한 조직, 맡은 정책의 신뢰 문제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각별한 경각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청렴을 강조한 옛말 '경외사지'(敬畏四知·무슨 일이든 최소한 하늘이 알고 땅이 알고 내가 알고 네가 알고 있음을 두려워해야 함)를 늘 가슴에 새겨달라"고 당부했다.

전날 LH 사태와 관련해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하고 공개적으로 사과와 함께 재발 방지를 약속한 홍 부총리는 기재부 직원들에게도 비위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별히 주문했다.

 그러면서도 홍 부총리는 "8·4 공급대책, 11·19 전세대책, 2·4 공급대책 등 이미 발표한 부동산 대책들을 일정에 흔들림 없이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며 "어제 '국민께 드리는 말씀'에서 제시한 약속들의 후속 조치 논의가 이번 주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구체적으로 논의되도록 안건을 준비해달라"고 지시했다.

홍 부총리는 또 "1분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인 만큼, 수출·투자흐름, 고용상황, 내수과제, 그리고 생활물가 동향 등을 심층 점검해 보고 각 실국별로 2분기까지 조치할 계획들도 미리 확인해 강구해달라"며 "최근 국제 원자재 가격 상승, 금융·외환시장 변동성 확대, 가계부채 부담 증가 등 리스크 요인이 부각될 수 있는만큼 이달 중 가계부채 선진화 방안을 마련하는 등 필요한 대응방안도 강구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아울러 "이번 주부터 국회에서 진행되는 추경안 심사에 적극 대응하고, 추경 확정후 신속한 집행도 철저히 준비해달라고 "덧붙였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2021.03.0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ohj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