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김종인, 오세훈·박형준 당선에 "시민의 상식의 승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08 00:33:07
"국민정서에 부합하는 정당될 것"
"내년도 정권 찬탈 기반 다질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국회사진기자단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부인 송현옥 씨와 8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꽃다발을 들고 기뻐하고 있다. 2021.04.0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성진 김승민 기자 =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8일 오세훈 서울시장·박형준 부산시장 당선인의 4·7보궐선거 결과에 대해 "서울과 부산시민의 상식의 승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 마련된 선거개표 상황실에서 오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되자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앞으로 우리 국민의힘은 국민들의 정서에 부합하는 정당으로서의 최대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며 "이렇게 해서 내년도 실시되는 대통령 선거에 정권을 찬탈할 수 있는 기반을 굳게 다져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발언 뒤 당사에 마련된 종합상황판의 오 후보와 박 후보 사진에 당선 스티커를 붙이며 선거 승리를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0시20분 기준 오 후보는 145만6857표를 얻어 56.58%를 기록하고 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103만6823표를 얻어 40.27%의 득표율에 그치고 있다. 두 후보 간 표차는 42만34표차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k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