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당권파' 윤호중 vs '쇄신파' 박완주, 오늘 두 번째 맞불토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5 05:00:00
원내 운영방향 두고 치열한 토론 예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윤해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선거를 하루 앞둔 15일 윤호중·박완주 의원이 토론회에서 두 번째로 맞붙는다.

두 후보자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 영등포구 중앙당사에서 합동 토론회를 가진다.

윤 의원과 박 의원은 각각 친문 당권파와 비주류 쇄신파 대표주자로 4·7 재보궐선거 참패 이후 당 혁신 방안을 두고 미묘한 입장차를 보이고 있다.

21대 후반기 원구성 협상과 관련해서도 윤 의원은 재협상이 없다는 입장인 반면 박 의원은 야당과 협치 차원에서 재분배 논의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날도 향후 원내 운영과 당 혁신 방안,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한 전략, 민주당 강성 당원 등을 두고 치열한 토론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민주당은 오는 16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최종 투표를 거쳐 새 원내대표를 선출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brigh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