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직장인 절반 "코로나 이후에도 재택근무 해본 적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6 01:51: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코로나19 이후 재택근무 경험.(그래픽=인크루트 제공) 2021.4.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지난해부터 이어진 코로나 사태 이후 실제 재택근무를 경험한 직장인은 절반가량에 해당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직장인 총 835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재택근무 실시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재택근무 실시여부'와 관련해 현재 재택근무를 실시하는 직장인은 전체 응답자 중 24.5%로 4명 중 1명꼴이었다. 현재 재택근무를 하지 않지만 지난 1년간 경험이 있는 직장인은 29.7%로 나타났다.

나머지 직장인 45.8%는 재택근무를 해본 적이 없다고 답했다.

특히 직장인 재택근무 경험은 재직 기업 규모별로 차이를 보였다. 이달 기준으로 대기업 재직자 51.1%는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지만 중소기업 재직자는 12.2%에 그쳤다. 또 지난 1년간 재택근무 경험비율로 살펴보면 대기업 재직자와 중견기업 재직자는 각 70.5%, 67.8%로 높은 수준을 보인 반면 중소기업 재직자의 경우 43.4%로 절반에 못 미쳤다.

재택근무 경험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회사조직 내 재택근무 시행여부 결정에 대해 물은 결과에서는 주로 '경영진 또는 관련 부서에 의해 결정된다'(50.6%)고 응답했다. '(팀장·부장급 등)부서 내 직급자가 결정할 수 있다'는 응답은 36.4%였고 '직원 개인이 판단해 결정할 수 있다'는 전체 응답자 중 12.1%였다.

한편 지난 1년간 직장인들이 경험한 '재택근무 방식'은 '하이브리드형 근무'(47.3%)가 가장 많았다. 업무에 따라 필요시 출근과 원격근무를 병행하는 형태다. 주 5일간 시행하는 '전면 재택근무 방식'은 14.2%였고 '코로나 상황에 따라 일정기간 재택근무를 실시'한 비율은 38.5%였다.

이번 설문조사는 이달 9일부터 14일까지 6일간 온라인으로 이뤄졌으며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18%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