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연중' 이휘재, 함소원 조작 논란에 "솔직하게 이야기해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7 09:31:1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KBS 2TV '연중 라이브' 방송 캡처. 2021.04.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방송인 이휘재가 진행을 맡았던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조작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논란에 대해 다뤘다.

이휘재는 이날 방송에서 "아마 당사자들이 제일 잘 알 것 같다"며 "솔직하게 나서서 이야기하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고 나서 대중의 판단을 받는 게 제일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함소원과의 전화 인터뷰도 진행됐다. 함소원은 '연중 라이브' 제작진에게 "많이 힘들어하고 있고 사과문 올린 것과 똑같이 잘못했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잘못 인정하고 반성하고 노력하려고 한다. 지지해주신 분들에게 좋게 웃어드리려고 노력하고 있고 한 가정의 엄마로서도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최근 함소원은 '아내의 맛'에서 공개한 시부모 별장, 신혼집 등이 거짓이라는 의혹이 제기됐고 이 같은 의혹은 결국 사실로 드러났다.

'아내의 맛' 측은 "함소원씨와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뒤늦게 파악하게 됐다"며 "13일을 끝으로 ‘아내의 맛’을 시즌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