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남부

검찰, 용인 지역주택조합 압수수색…분담금 배임 혐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9 19:51:03
조합원 800여명에 250억 받아 배임 혐의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수원지방검찰청 전경.
[수원=뉴시스] 박종대 기자 = 검찰이 수백억원 상당의 조합원 분담금을 배임한 혐의 등을 받는 지역주택조합에 대해 19일 강제수사에 들어갔다.

수원지검 부동산투기사범 전담팀(부장검사 박광현)은 이날 용인시 역북지구 A지역주택조합 사무실 등 10곳을 압수수색했다.

A지역주택조합장 등 5명은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조합원 800여명에게 3000만원씩 걷어 총 250억여원을 배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또 조합을 운영하면서 수십억 원을 횡령한 혐의 등도 받고 있다.

검찰은 이날 확보한 압수물을 분석한 뒤 조만간 조합장 등 수사대상자를 불러 조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j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