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국민의힘, 원내대표·정책위의장 분리 선출…당헌 개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2 14:37:59
의원총회 선출에서 당대표 임명직으로 전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이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차 전국위원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4.2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문광호 김승민 기자 = 국민의힘은 22일 차기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을 따로 선출하는 내용의 당헌개정안을 의결하고 당대표 권한대행을 겸임한 주호영 원내대표의 후임 선출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화상으로 상임전국위원회와 전국위원회를 열고 ARS 투표를 거쳐 '정책위원회 의장 당 대표 임명직 전환'을 골자로 하는 당헌 개정안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이에 따라 기존 원내대표-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 방식에서 원내대표는 의원총회에서 선출, 정책위의장은 당대표와 원내대표의 협의 후 의원총회 추인으로 선출 방식이 바뀐다.

또 당헌 시행 이전 선출된 이종배 정책위의장의 임기는 차기 당대표 선출 때까지로 연장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당대표 권한대행은 전국위에서 "현행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 선출방식을 분리선출로 바꾸고 정책위의장을 당대표가 원내대표와 협의를 거쳐 의원총회의 인준을 받아 임명하는 것으로 바꾸고자 한다"며 "15년째 러닝메이트로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을 뽑았다. 장점도 있지만 아쉬움도 있다는 지적이 있어서 이번에 분리 선출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oonlit@newsis.com, k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