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부동산 투기 의혹 전 제주도 고위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2 22:27:38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 경찰 마크.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도시공원 민간특례 개발사업과 관련해 시민단체로부터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은 제주도 전직 고위 공무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이 발생했다.

22일 제주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께 전직 고위 공무원 A씨가 자택에서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숨진 A씨는 세간에 제기된 투기 의혹에 대해 "억울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14일 제주 참여환경연대는 기자회견을 열어 제주시 건입동 중부도시공원 특례사업에 대해 A씨가 사전 정보를 이용해 땅을 사들였다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강경태 기자 = 홍영철 제주참여환경연대 공동대표가 13일 오전 제주시 참여환경연대 교육문화카페 자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시공원 민간특례사업 부지 내 전직 공무원 부동산 투기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2021.04.13. ktk2807@newsis.com
참여환경연대는 A씨가 고령인 B씨의 이름을 빌려 토지를 매입한 뒤 증여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해당 의혹 제기에 대해 A씨는 즉각 보도자료를 내고 억울함을 표명했다. 그는 "시민들의 입장을 대변해야 할 시민단체가 사실확인 등을 제대로 하지 않은 채 의혹을 제기하는 것은 너무 무책임한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해명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