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내 남편 음주운전했어요" 신고에 격분, 휘발유 뿌렸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3 11:55:17
associate_pic
[함안=뉴시스] 김기진 기자 = 자신의 음주운전 사실을 경찰에 신고한 아내에게 격분, 자택 테라스에 휘발유를 뿌린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 함안경찰서는 현주건조물방화예비 등 혐의로 A씨(62)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22일 오후 8시40분께 함안군 산인면에 있는 자기집 창고에 보관하던 휘발유 1통을 테라스에 뿌린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자신의 음주운전을 부인 B씨(61)가 경찰에 신고해 단속되자 화가 나 이런 행위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범행 당시 A씨가 라이터 등 화기를 소지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나 미필적 고의를 적용해 현주건조물방화예비 혐의로 입건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