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속보]신규확진 635명, 나흘만에 500명대 초과…국내발생 613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2 09:32:10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제주 지역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20명대에 이르는 등 확산세가 이어지는 11일 오전 제주시보건소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의 발걸음으로 분주하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이날 확진자는 24명으로 올해 들어 가장 많은 숫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2021.05.11. woo1223@newsis.com

[세종=뉴시스] 임재희 기자 = 평일 검사량이 반영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35명으로 나흘 만에 500명대를 초과했다. 해외 유입을 제외한 국내 발생 확진 환자는 613명이다.

1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550명 이하로 감소했다. 정부는 500명 이하까지 떨어지면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 조처를 조정하고 고령층 예방접종이 일단락되는 7월부턴 사회적 거리 두기 개편안을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12일 0시 기준 국내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635명 증가한 12만8918명이다.

진단검사 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는 평일인 10~11일 이틀간 검사 결과로 풀이된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613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22명이다.

일주일간 국내 발생 확진자는 562명→509명→672명→522명→436명→483명→613명이다. 평일 검사량이 반영되는 수요일 기준 613명은 3월31일 491명 이후 6주 만에 가장 적은 숫자(653명→714명→692명→748명→650명→613명)다.

일주일간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약 542.4명으로 직전 1주 585.3명보다 40명 이상 감소했다. 1일 597.1명을 시작으로 5월 들어 500명대에서 11일부터 이틀째 500명대 중반을 밑돌고 있다. 정부는 500명 이하 수준으로 줄면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영업 제한 조처 등을 조정하고 고령층 백신 1차 예방접종을 마치는 7월부턴 새로운 사회적 거리 두기 체계를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정부는 지금 1차적으로 일일 확진자 수를 500명 이하 수준으로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총력을 기울여오고 있다"며 "이와 같은 상황이 유지될 경우 영업제한조치, 사적모임 인원제한 등에 대한 탄력적 조정문제를 점검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7월경에는 새롭게 적용할 수 있는 '사회적 거리 두기 개편안'을 검토 중에 있다"며 "이와 관련 현재 경북과 전남 일부 지역에서 시범 적용 중에 있는바, 그 성과를 토대로 최종안을 마련하고 가능한 한 조속히 적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im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