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문체부, 혁신 관광벤처사업 140개 선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4 09:28:3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진행한 제12회 관광벤처사업 공모전 결과 총 140개 사업을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에는 예비관광벤처(예비창업자), 초기관광벤처(창업 3년 이하), 성장관광벤처(창업 3년 초과 7년 이하) 총 3개 부문에 지원자 약 1160명이 참여, 전년 대비 21% 이상 증가한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그중 심사를 통해 예비관광벤처 25개, 초기관광벤처 75개, 성장관광벤처 40개 사업을 최종 선정했다.

올해 공모전은 작년에 이어 코로나 위기 상황에서의 생존과 성장을 위한 서비스가 강세를 보였다. 온·오프라인 연계(O2O), 확장 가상 세계(메타버스), 증강현실·가상현실·확장현실(AR·VR·XR), 인공지능 등 디지털 서비스 사업들이 대표적이다.

중소 규모 관광기업들의 디지털 전환(DX)을 도와주는 기업 간 거래(B2B) 서비스도 새롭게 나타났다. 또 코로나 상황에 따라 제주나 지방 소도시 등 국내 여행의 급격한 성장을 반영하는 지역 콘텐츠와 상품들이 많아졌다.

관광 콘텐츠 부문에서는 '비대면' 흐름을 반영하는 치유·명상, 캠핑·차박, 해녀 체험, 수중레저 체험 등 사업 주제들이 부상했다. 재택근무 보편화와 일상을 떠나고자 하는 욕구가 맞물려 일과 여가시간을 적절히 결합한 이른바 '휴가지 원격근무' 서비스도 늘어났다.

환경, 안전, 관광약자 등을 생각하는 공정여행 상품도 많아졌다. 유휴농지나 유휴벽 등 지역의 특색 있는 공간을 활용해 여행자들에게 현지 음식과 이색 경험을 제공하는 지역 콘텐츠 기반의 사회 프로그램들도 주목을 끌었다.

선정된 예비관광벤처, 초기관광벤처 기업에는 사업화지원금 최대 8000만원과 창업교육, 맞춤형 상담, 관광 상품·서비스 개발 등을 지원한다. 성장관광벤처 기업에는 홍보마케팅 지원금 최대 9000만원과 투자유치 교육 등을 지원하고 문체부 장관 명의 확인증을 수여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