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김하성, 35일 만에 시즌 2호 홈런…타율 0.195(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6 13:18:49
associate_pic
[샌디에이고=AP/뉴시스]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은 1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에 유격수 겸 7번타자로 선발출전, 2회말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두 번째 홈런을 터뜨렸다.

김하성은 1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에 유격수 겸 7번타자로 선발출전, 2회말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2-0으로 앞선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등장한 김하성은 세인트루이스 베테랑 선발 애덤 웨인라이트의 한가운데로 몰린 73.8마일짜리(약 119㎞) 커브를 공략해 시즌 2호 좌월 아치를 그려냈다.

지난 4월11일 텍사스 레인저스전에서 마수걸이 홈런을 친 김하성은 35일 만에 또다시 손맛을 봤다.

그러나 김하성은 이후 타석에서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다.

3회 유격수 땅볼로 물러나는 등 네 차례 타석에서 모두 범타로 돌아섰다.

김하성은 시즌 타율을 0.195로 유지했다. 시즌 8타점, 8득점째를 기록했다.

샌디에이고는 3방의 홈런 포함 17안타를 집중해 13-3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올린 샌디에이고는 시즌 23승 17패를 기록해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2위에 자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