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與 지도부·주자들, 5·18 맞아 광주 총집결…호남 민심 공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8 05:00:00
이재명·정세균, 묘역 참배…이낙연 5·18 행사 참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5.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와 차기 대선 주자들이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맞아 당의 안방인 광주에 총집결한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최고위원들은 18일 오전 광주 5·18민주묘지에서 열리는 41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한다.

당 지도부는 이어 민주열사 묘역을 참배한 뒤, 오후에는 5.18기념문화센터에서 열리는 2021 광주인권상 시상식에 참여한다.

여권 차기 대선 주자들도 5·18을 맞아 일제히 광주를 찾는다. 대선 경선을 앞두고 텃밭인 호남 민심 공략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전날 전북에서 경기-전북 자동차 대체인증부품 활성화 협약식 등에 참석한 데 이어 이날 5·18 민주묘지 참배, 광주 5개 구청과의 기본소득 간담회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도 5·18 묘역 참배, 광주 시민단체 간담회를 통해 민심을 청취한다. 정 전 총리는 지난 16일부터 여수, 순천을 돌며 호남 행보를 시작한 바 있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7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 열사묘역을 둘러보고 있다. 2021.05.07. hgryu77@newsis.com
이낙연 전 대표는 지난 13~16일 광주, 전남, 전북을 돌며 민심 행보에 나섰다. 이 전 대표는 3박4일 일정 동안 아침마다 5·18 묘비를 닦았으며 개헌론을 담은 광주선언을 통해 사실상 대권 도전을 선언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서울 서대문형무소에서 열리는 5·18 민주항쟁 기념식에 참석한 뒤 5·18 다큐전시회를 관람한다.

일찌감치 대권 도전을 선언한 박용진 의원은 전날 광주에 도착해 5·18 전야제에 참석했다. 박 의원은 이날 5·18 참배와 함께 광주 정치인연구소 발기인 대회, 청년네트워크 주최 포럼 일정도 갖는다.

경선 참여를 준비 중인 김두관 의원도 5·18 묘역 참배, 조선대 강의, 오월어머니회 주먹밥 나눔행사 등을 계획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