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한예슬, 누가 뭐래도 '빛 속으로' 여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4 15:23:3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한예슬' . 2021.06.14.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배우 한예슬이 시끌벅적한 이슈 속에서도 여유로운 모습을 뽐냈다.

14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빛 속으로(INTO THE LIGHT)'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서 한예슬은 제주도의 한 전시회에서 여러 작품들을 관람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제주 빛의 벙커인가요" 등의 댓글을 남겼다. 현재 제주도에서는 모네, 르누아르, 샤갈 등의 화가 작품을 주제로 한 '빛의 벙커'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앞서 유튜버 김용호는 최근 한예슬에 대한 각종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김용호는 지난달 한예슬이 공개한 10세 연하 남자친구가 과거 유흥업소 접대부 출신이라고 말했다. 또 한예슬이 '버닝썬 마약 여배우'라고 주장했다.

한예슬은 9일 개인 유튜브 채널에 각종 루머에 대한 반박 동영상을 올리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