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희대병원, 30세 미만 의료인 '모더나 백신' 접종 시작

등록 2021.06.21 12:00: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후마니타스암병원 1층에 접종센터 운영
"모더나 백신 접종으로 방역 불안감 해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30세 미만 상급종합병원 의료인 등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모더나 백신 접종이 시작된 21일 서울 동대문구 경희의료원에서 의료진이 접종 대상자에게 백신 접종을 하고 있다. (사진=경희의료원 제공) 2021.06.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백영미 기자 = 경희대병원은 30세 미만 보건의료인을 대상으로 모더나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모더나 백신 접종은 상급종합병원 소속 1992년 1월1일 이후 출생한 30세 미만 보건의료인을 대상(의료 실습학생 포함)으로 시행된다. 앞서 지난 4월 희귀 혈전증 우려로 30세 미만 의료인을 대상으로 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중단된 바 있다.

모더나 백신은 화이자와 같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이다. 코로나19바이러스 항원 유전자를 mRNA 형태로 주입해 체내에서 항원 단백질이 합성되면 이 단백질이 중화항체(코로나19바이러스의 세포 침투를 무력화시키는 항체)생성을 유도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인체에 침입했을 때 바이러스를 중화해 제거하게 된다. 항체 형성을 위해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해야 한다. 영하 20℃에서 6개월간, 영상 2∼8℃에서 30일간 보관이 가능하다.

오주형 경희대병원장은 “대학병원은 의료교육 기관으로서 많은 인턴, 전공의, 의료 실습학생이 함께 근무하고 있다”며 “모더나 백신 접종으로 방역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게 됐다”고 말했다.

경희대병원은 코로나19 예방접종사업 참여기관으로 후마니타스암병원 1층에 '코로나19 백신접종센터'를 설치해 운영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ositive1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