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대전, 우크라이나 입국 일가족 8명 추가 확진…누적 2472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1 18:40: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1일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시도별 누적 1차 접종자 수는 경기도가 342만4420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서울 277만4797명, 부산 108만1657명, 경남 98만8146명 등이다. 대상자별 접종률로는 전남이 87.7%로 가장 높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대전에서 해외입국자 가족 8명이 한꺼번에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21일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5일 우크라이나에서 입국해 전날 확진된 2447번(유성구 40대)의 배우자(2460번)와 어머니(2467번), 자녀 7명 가운데 6명(2461~2466번)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특히, 자녀들은 모두 학교에 다니지 않고 홈스쿨링(Home Schooling)을 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지표환자 2431번(대덕구 30대)과 관련해 가족간 모임을 가졌던 3명(2457~2459번)이 추가로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가족간 모임과 관련된 누적 확진자는 12명으로 늘었다.
  
이밖에 지인간 접촉과 가족간 접촉 등을 통해 6명(2455·2456·2468·2469·2471·2472번)이 확진됐고, 3명(2453·2454·2470번)은 감염경로가 정확하지 않아 역학조사 중이다. 

대전에선 이날 20명이 양성판정을 받으면서 누적확진자는 2472명(해외입국자 68명)으로 늘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