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세 번째 결혼' 엄영수, 방송 최초 아내 공개…'1호가' 감탄

등록 2021.07.10 07:4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JTBC '1호가 될 순 없어'(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제공)2021.07.0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윤준호 인턴 기자 = 개그맨 엄영수가 방송 최초로 신혼 생활을 공개한다.

오는 11일 밤 10시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임미숙, 김학래 부부는 최근 LA에서 세 번째 결혼식을 마치고 돌아온 개그맨 엄영수를 만난다.

최근 '1호가 될 순 없어' 촬영에서 임미숙, 김학래 부부는 엄영수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그의 집을 찾았다. 엄영수는 숙래 부부(임미숙, 김학래)를 환하게 맞이하며 자신의 아내 이경옥을 소개했다.

이어 엄영수는 아내와의 첫 만남부터 결혼에 골인하게 된 러브스토리까지 모든 것을 공개했다. 특히 아내에게 프러포즈했던 상황을 재연해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다.
 
숙래 부부는 행복한 신혼을 만끽하고 있는 엄영수를 위해 ‘엄영수 세 번째 이혼 막기’ 작전을 펼쳤다. 숙래 부부는 엄영수를 칭찬하기 시작했고, 급기야 엄영수의 매력으로 '모성애 자극' '카리스마' 등을 꼽아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엄영수와 김학래는 아내들을 위해 요리에 도전했다. 어설픈 실력으로 요리에 나선 두 남자를 보며 엄영수의 아내와 임미숙은 불안함에 어쩔 줄 몰라 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엄영수는 아내를 위해 “아내를 위해 술을 끊었다”는 충격 발언으로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elo41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