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철도공단, 대전경찰청에 범죄피해자 생계지원금 2천만원 기탁

등록 2021.07.13 17:35: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국가철도공단은 대전에서 발생한 범죄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자를 돕기 위해 대전경찰청과 범죄 피해자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공단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000만원을 기탁하고,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철도변 취약계층 피해자 등 대전경찰청이 선정한 지원 대상자에게 긴급 생계지원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공단은 '사회가치 실현 및 상생문화 정착'을 위해 매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2004년부터 명절과 연말연시 나눔활동으로 약 5억5000만원 상당의 후원금과 생필품을 지역사회 이웃들에게 후원해 왔으며, 올해도 취약계층 어린이들에게 매달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활발한 지역사랑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국가철도공단 김한영 이사장은 "범죄 피해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자와 가족들이 하루 빨리 안정을 되찾고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이 있다면 어디든 찾아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