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경기서부

인천 아파트 590여세대 정전…찜통더위 속 주민 불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7-22 08:25:24
노후 차단기 설비 고장…6시간만에 임시복구
associate_pic
위 사진은 해당 기사내용과 무관함.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발생해 6시간여 만에 임시로 복구됐으나 주민들은 큰 불편을 겪었다.

22일 정전이 발생한 관리사무소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께 인천 연수구 옥련동 아파트에서 발생한 정전 복구작업이 임시로 완료됐다.

해당 아파트에서는 전날 오후 8시16분께 노후된 차단기 설비가 고장 나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정전으로 해당 아파트 5개 동 590세대 주민들은 무더위 속 불편을 겪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한국전력은 아파트 단지에 설치된 차단기 노후화 및 전력 사용량 급증에 따른 고장으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복구 작업을 적극 지원했다.

한전 관계자는 "한전 설비가 아닌 아파트 내 설비 문제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했으나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적극 지원했다"며 "이날 새벽 임시로 송전을 재개했고, 추후 아파트 측에서 고장난 차단기를 교체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