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도쿄2020]역도 함은지, 첫 올림픽 7위로 마무리

등록 2021.07.26 22:26: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자카르타=AP/뉴시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한 함은지. 2018.08.23.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생애 첫 올림픽에 나선 함은지(24·원주시청)가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함은지는 26일 일본 도쿄 국제포럼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역도 여자 55㎏급 경기에서 인상 85㎏, 용상 116㎏, 합계 201㎏을 들어올려 7위를 기록했다.

함은지는 인상 1차 시기에서 85㎏을 시도했지만, 팔꿈치가 흔들려 실패 판정을 받았다. 2차 시기에서 85㎏에 성공한 뒤 3차 시기에서 90㎏에 도전했지만 실패했다.

강점을 보였던 용상에서도 두각을 드러내진 못했다.

용상 1, 2차 시기에서 115㎏을 연거푸 들어 올리지 못한 함은지는 3차 시기에서 116㎏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그는 얼굴을 감싸쥐며 짙은 아쉬움을 드러냈다.

금메달은 하이딜린 디아스(필리핀)가 차지했다. 그는 인상 합계 224㎏(인상 97㎏, 용상 127㎏)로 올림픽 신기록을 작성했다.

랴오추윈(중국)에게 뒤져있던 디아스는 용상 마지막 시기에서 메달색을 바꿨다.

 랴오추윈은 합계 223㎏(인상 97㎏, 용상 126㎏)을 기록, 1㎏차이로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