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네이버, 포스코와 '클라우드 기반 글로벌 유니콘기업' 육성 맞손

등록 2021.07.30 14: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왼쪽부터)포스코 산학연협력실 벤처밸리그룹 김근환 상무, 네이버클라우드 사업총괄 김태창 전무, 포스코인터내셔널 기업시민사무국장 이유창 상무. 세 사람은 30일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네이버클라우드 N클라우드 스페이스에서 '클라우드 IT 기반 글로벌 유니콘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네이버클라우드 제공) 2021.07.30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네이버클라우드는 30일 포스코, 포스코인터내셔널와 '클라우드 IT 기반 글로벌 유니콘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3사가 각각 운영 중인 중소벤처기업 육성프로그램 교류를 통해 성장 기반을 마련한다고 발표했다.

협약을 통해 ▲클라우드 기반 기술지원 ▲산학연 협력을 통한 벤처 기업 발굴 및 육성 ▲해외 비즈니스 지원과 판로개척 등 각 사가 속한 분야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일궈낸 강점과 네트워크를 공유하고 중소 IT기업의 원활한 글로벌 진출을 위해 다각적 지원책을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는 클라우드 기반 기술 컨설팅 및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우수 벤처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탄탄한 인프라와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참여 기업의 마켓플레이스 입점과 글로벌 판로 개척을 적극 돕는다는 계획이다.

일본, 싱가포르, 미국, 독일 등 6개 리전을 포함해 총 10개의 글로벌 거점을 지닌 네이버클라우드는 높은 경쟁력으로 해외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 또 기업의 연구개발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수준 높은 세미나 및 교육프로그램을 수시로 운영할 방침이다.

포스코는 '포스코 벤처플랫폼'을 통해 우수기업을 발굴 및 네이버클라우드와의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협업을 연결하기로 했다. '포스코 벤처플랫폼'의 벤처펀드와 산학연 인프라를 활용한 벤처밸리를 통해 벤처기업의 성장을 촉진하고, 해당 기업의 서비스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마켓플레이스 등록과 산업별 버티컬 솔루션 라인업 구축 등으로 이어질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벤처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하고 수출 시 필요한 법률, 세무 등 기초역량교육을 지원한다. 또한 비즈니스 모델을 검토해 우수한 중소 IT기업의 기술력과 아이디어가 사업화하고 해외시장에 안착될 수 있도록 뒷받침할 예정이다.

3사는 협약의 첫 사례로 프로세스 마이닝 전문 기업 '퍼즐데이터'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마켓플레이스에 서비스 상품화 관련 논의를 진행 중이다.

퍼즐데이터는 최근 '혁신기업 국가대표1000'에 선정되는 등 기술력과 성장가능성을 인정받은 프로세스 마이닝 전문기업으로, 포스코인터내셔널을 통해 향후 기업데이터, 마케팅, 전략 분석 등 수요가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네이버클라우드 김태창 클라우드 사업총괄 전무는 "유망한 스타트업의 클라우드 기반의 미래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3사가 각 분야에서 축적한 역량을 끌어모아 협업의 장을 마련했다"며 "국내 스타트업이 IT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자사가 보유한 인프라와 기술력을 발휘함으로써 지속적인 동반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