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롯데 김준태·오윤석↔KT 이강준, 2대1 트레이드 성사

등록 2021.07.31 10:27: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13일 오후 광주 북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1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3회초 무사 만루에서 롯데 7번타자 김준태가 볼넷 출루하고 있다. 2021.04.13. hgryu77@newsis.com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롯데 자이언츠와 KT 위즈가 트레이드로 전력 보강에 나섰다.

롯데는 31일 KT에 포수 김준태(27), 내야수 오윤석(29)을 내주고 투수 이강준(19)을 받는 2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고 발표했다.

롯데가 데려온 이강준은 184㎝ 80㎏의 다부진 체격을 갖춘 우완 사이드암 투수로 2020년 2차 신인드래프트 3라운드에서 KT에 지명된 프로 2년차다.

롯데는 이강준의 잠재력과 성장 가능성에 주목했다. 사이드암 투수로서 최고 150㎞ 이상의 공을 던지는 등 점점 안정된 모습을 보여준다는 점에 영입을 결정했다.

유망주를 빼앗겼지만 KT는 포수와 내야진에 무게를 더했다.

이숭용 KT 단장은 "김준태는 포수로서 수비 능력 뿐 아니라 선구안과 빠른 배트 스피드 등 타격 잠재력이 우수하다. 오윤석은 내야 멀티 포지션 소화가 가능해 수비 강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