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폐 기능 37% 남아" 은혁, 아픈 어머니 위한 특급 작전은

등록 2021.08.13 21:10: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4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 (사진=KBS 2TV '살림남2' 제공) 2021.08.1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어머니를 깜짝 놀라게 한 '효자돌' 은혁의 특급 이벤트는 무엇일까.

오는 14일 오후 9시1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건강 문제로 집에 혼자 있는 어머니를 위한 은혁 남매의 특별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은혁 가족은 최근 건강검진에서 절대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결과를 받은 어머니가 집에서 편안하게 쉬기를 바랐지만 가족들이 외출하고 홀로 남은 어머니는 외롭고 답답해했다.

여행 다니고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좋아했던 어머니는 오랜만에 집으로 찾아온 고교동창 친구에게 활동적인 무언가를 했으면 좋겠다는 속마음을 내비쳤다.

이 얘기를 전해들은 은혁은 누나와 의논 끝에 동네 친구도 사귀고 어머니의 활력을 찾아드릴 수 있는 일석이조 이벤트를 계획했다고.

이와 관련해 은혁이 눈물까지 흘리면서 무언가를 준비하고 있는 현장이 포착돼 과연 은혁 남매의 특급 작전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과거 병원에서 폐 이식을 받아야 한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건강이 좋지 않았던 어머니는 마지막이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무언가를 준비했었다고 털어놔 은혁 남매를 뭉클하게 했다. 끝없는 자식 사랑을 엿볼 수 있는 은혁 어머니의 이야기에도 관심이 쏠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