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남고성공룡엑스포, 예매입장권 26만 매 판매…성공 '예감'

등록 2021.09.02 15:13: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고성 삼강엠앰티 1억 원 상당 구매…최다
고성공룡엑스포 D-29, 개최 준비에 만전

associate_pic

[고성(경남)=뉴시스] 신정철 기자= 2006년을 시작으로 다섯 번째 개최되는 2021경남고성공룡엑스포는 ‘사라진 공룡, 그들의 귀환’이라는 주제로 오는 10월 1일부터 11월 7일까지 38일간 당항포관광지 일원에서 개최된다.사진은 지난 2016년 공룡들의 귀환 퍼레이드 모습이다.(사진=고성엑스포조직위 제공).2021.09.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고성=뉴시스] 신정철 기자 = 경남 고성군에서 오는 10월 1일부터 개최되는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가 29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예매입장권 판매가 20억8900만 원을 달성, 성공개최가 예감되고 있다.

2일 (재)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백두현, 이하 엑스포조직위)에 따르면 지난 8월 31일부로 '2021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의 예매입장권 판매가 20억8900만 원을 달성했다.

8월 31일까지 진행된 공룡엑스포 예매권 판매는 온라인은 인터파크 티켓, 오프라인은 엑스포조직위, 외부 공룡엑스포 다양한 홍보활동 등에서 이뤄졌으며 현장 구매보다 최대 5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 가능하여 대량 구매로 이어진 점이 돋보였다.

어린이 표 약 18만9000매, 청소년 약 1만2000매, 성인 약 9만매가 판매됐다.

입장권 최다 구입 기업은 고성지역 기업인 삼강엠앤티로써 1억 원 상당을 사전구매했고, 그 외에도 300곳이 넘는 기업·기관에서 예매권 구입을 통해 공룡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함께 기원했다.

2006년을 시작으로 다섯 번째 개최되는 2021공룡엑스포는 ‘사라진 공룡, 그들의 귀환’이라는 주제로 오는 10월 1일부터 11월 7일까지 38일간 당항포관광지 일원에서 개최된다.

공룡엑스포 주행사장인 당항포관광지는 오는 9일부터 임시휴장에 들어가 10월 1일 새로운 공룡의 세상을 선보이기 위한 준비가 한창이다.

엑스포 이전의 공룡 동산에는 공룡조형물들이 더 추가되고, 공룡탐험대가 되어 미지의 세계로 떠날 수 있게 조성된다.

주제관, 한반도 공룡발자국 화석관, 사파리 영상관에는 최첨단 영상물을 감상할 수 있도록 4D, 5D, 시스템과 구축 등 마무리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주제관의 'XR공룡라이브파크'에서 체험할 수 있었던 콘텐츠들을 행사장 곳곳에서 만날 수 있게 된다.

방역 안전 문제로 XR공룡라이브파크 공간은 영상관람을 위한 대기공간으로 활용되며 공룡발자국 탐험대는 공룡화석 전시관의 야외AR 체험존에서, 공룡사냥 콘텐츠는 공룡동산에서 즐길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이번 공룡엑스포는 야외 콘텐츠에 더 많은 비중을 두고 준비 중에 있는데 바로 주제공연과 퍼레이드다.

38일간 공룡엑스포를 빛낼 주제공연과 퍼레이드는 ‘사라진 공룡, 그들의 귀환’이라는 캐치 프레이즈에 부합하는 스토리 구성과 국내 최고 수준의 퍼포먼스를 통해,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만족감을 선사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준비 중이다.
associate_pic

[고성(경남)=뉴시스] 신정철 기자= 경남 고성군에서 오는 10월 1일부터 개최되는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가 29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예매입장권 판매가 20억8900만 원을 달성, 성공개최가 예감되고 있다. 사진은 지난 2016년 엑스포 주행사장 모습이다.(사진=고성엑스포조직위 제공).2021.09.02. photo@newsis.com

25인 전원 외국인으로 구성된 공룡엑스포 퍼레이드 공연단은, 세계 각국의 무대에서 활약 중인, 최고의 기량을 자랑하는 공연 팀으로써 지난 14일 입국한 후 2주간의 자가 격리를 마치고 엑스포를 빛낼 공연 연습에 한창이다.

2021경남고성공룡엑스포의 주제공연과 퍼레이드는 기존 엑스포에 비해 한층 커진 규모와 국내 유수의 테마파크와 비교해도 모자람이 없는 고품격 공연과 및 이동하는 공룡 구현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재미는 물론 감동까지 선사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엑스포 행사장에선 공룡엑스포의 대표 먹거리인 맛있는 공룡빵 뿐만 아니라 다양한 먹거리를 만날 수 있고, 이전 엑스포에서 휴식공간이 부족했던 점을 개선하여 관람객의 관람 동선과 피로도를 해결하기 위하여 적절한 위치에 쉼터와 가족 소풍 공간이 마련된다.

주제관을 지나 114m의 끝이 보이지 않는 미끄럼틀을 타고 내려오면 가족 피크닉장이 펼쳐진다. 2021년 봄 방문주간에 새롭게 조성된 피크닉장은 폐자재를 활용하여 뛰어놀 수 있는 업사이클(재활용) 가든이 또 다른 모습으로 제공된다.

엑스포 행사장 곳곳에는 넓은 공간에서 여유롭게 쉴 수 있는 평상을 이용한 쉼터들이 곳곳에 조성된다. 특히 상설무대를 지나면 당항포 바다를 바라보며 쉴 수 있도록 조성된 쉼터는 가족 단위 관람객도 여유롭게 앉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음식과 음료를 포장 구매하여 더욱 편안히 휴식을 즐길 수 있다.

엑스포조직위는 2021공룡엑스포를 방문한 관람객들이 코로나19 속 안전한 관람을 위해서 방역 시스템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고성군 의사회장을 포함한 12명으로 구성된 방역자문단 운영을 통해 미처 놓치는 부분이 없도록 방역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또 공룡엑스포의 주 행사인 당항포관광지의 55만1902㎡의 넓은 면적 각 전시관별 안심번호를 설치하고 실시간 관람 인원 확인시스템 구축과 방역을 통해 안심하고 관람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

이번 공룡엑스포에서는 ‘공룡엑스포 상품권’이 발행되어 유통된다.

(재)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조직위원회 백두현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여유와 휴식을 제공하여 2021년 고성군의 공룡엑스포가 국민들 속에 함께하는 최고의 힐링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