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뉴에라·미스터트롯 톱6, 1억 기부…"팬 사랑 보답"

등록 2021.09.14 20:07: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왼쪽부터 연세대 이비인후과 김창훈 교수, 연세대 유대현 의과대학장, 가수 영탁, 뉴에라프로젝트 박설화 대표.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2021.09.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뉴에라프로젝트가 미스터트롯 TOP6와 팬들 이름으로 1억원을 기부했다.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지난 13일 연세대 의과대학 이비인후과학교실에 미스터트롯 TOP6와 팬들의 이름으로 1억원의 기부금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번 뉴에라프로젝트의 기부는 지난 1년6개월 간 함께 호흡을 맞춘 TOP6와 무한한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진행됐다.

기부금은 이비인후과 연구 목적으로 쓰일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TOP6의 직업 특성상 코와 목, 귀 등 주요 신체 기관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만큼 이비인후과학의 발전을 위해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

기부금 전달식에는 연세대 유대현 의과대학장, 이비인후과 김창훈 교수, 뉴에라프로젝트 박설화 대표, 미스터트롯 TOP6 대표로 영탁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탁은 "모든 의료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기초 의학 발전을 통해 많은 병의 근본적인 해결 방안이 마련되면 환자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질병과 싸우고 있는 많은 의학 연구자분들을 응원한다"고 말했다.

뉴에라프로젝트는 지난 11일 미스터트롯 TOP6의 매니지먼트를 종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