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 태풍 영향 오전까지 강한 비…강풍 풍랑 유의

등록 2021.09.17 05:39: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북=뉴시스]고석중 기자 = 17일 금요일 전북지역은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영향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10~60㎜다.

오전까지 시간당 20~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면서 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태풍은 이날 오전 3시 현재, 서귀포 남남서쪽 11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5㎞로 북동진하고 있다. 이 태풍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서 오후부터 밤사이에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최대순간풍속 초속 15~25m로 매우 강하게 불어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태풍특보 또는 풍랑특보가 발효된 서해남부해상에는 바람이 시속 50~85㎞(초속 14~24m)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2.0~7.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전주기상지청은 "태풍의 이동속도와 진행 방향에 따라 강수량과 강수구역, 해상 예보가 변동될 가능성이 있겠다"라면서 최신 태풍정보와 기상정보 참고를 당부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장수 18도, 완주·무주·진안·임실·정읍 19도, 전주·순창·익산·군산·김제·부안·고창 20도, 남원 21도로 어제보다 3~6도 높다.

낮 최고기온은 무주 22도, 장수 23도, 완주·임실·군산·김제 24도, 전주·익산·정읍·부안 25도, 남원·고창 26도, 순창 27도로 어제와 비슷하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자외선지수는 '보통', 오존은 '보통' 단계다. 생활·보건기상(전주)은 식중독지수 '위험', 꽃가루농도 위험지수(잡초류) '높음', 대기확산지수 '높음', 감기 가능지수 '낮음' 수준이다.

군산앞바다 간조시각은 오전 7시1분이고, 만조는 낮 12시23분이다. 일출은 오전 6시17분이고, 일몰은 오후 6시38분이다.

당분간 해안가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매우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갯바위나 해안도로,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어,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추석 연휴기간 귀성·귀경길 날씨 전망

18~20일 귀성길은 구름이 많고, 21일 추석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전에 흐리고 비가 오겠다. 22일 귀경길은 구름이 많다.

추석(21일) 달 뜨는 시각(한국천문연구원)은 전주 오후 6시58분, 군산·익산·정읍 오후 6시59분, 남원 오후 6시57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