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창 대안학교서 집단감염…43명 확진

등록 2021.09.17 21:50: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순창=뉴시스] 이학권 기자 = 전북 순창군의 한 대안학교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지역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17일 전북도와 순창군에 따르면 지난16일 한 대안학교에서 고열 및 오한 증상으로 5명이 응급실을 찾아 검사를 받았고 이날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보건당국은 대안학교 44명과 초등학교 91명 등 총 141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대안학교 관련 38명이 양성 판정을 받고 1명은 재검사에 들어갔다. 

이로써 이날 오전 확진자 5명에 이어 추가 확진 38명 등 총 4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진자는 학생 17명과 교직원, 학부모 각각 8명, 신학생 7명, 동거가족 3명 순으로 집계됐다.

이 대안학교 기숙사에는 학교 학생 17명과 신학생 14명, 학부모 9명, 교직원 12명이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보건당국은 전했다.

또 초등학교 검사에서는 현재 5명이 재검에 들어갔고, 92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현재 추가 역학조사와 추가 확진자 발생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