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송기춘 軍사망규명위원장, 임실·진안에 4억원대 토지 소유

등록 2021.09.24 00:00:00수정 2021.09.24 09:57: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송 위원장과 직계가족 재산 6억2643만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에 송기춘 전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임명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21.06.1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송기춘 대통령 직속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이 전북 임실군과 진안군에 4억원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4일 공개한 6월 신규 임용 고위공직자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송 위원장과 직계가족 재산은 6억2643만원이었다.

송 위원장과 가족이 보유한 토지 가액은 4억660만원으로 집계됐다.

송 위원장은 전북 임실군 성수면 왕방리와 삼청리, 월평리에 있는 논과 밭, 도로, 임야 등을 소유하고 있었다. 송 위원장은 전북 진안군 백운면 남계리에 있는 논과 밭도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송 위원장 배우자도 전북 진안군 진안읍 정곡리와 충북 충주시 주덕읍 화곡리, 충주시 중앙탑면 용전리 등에 공장용지와 대지 등을 보유하고 있었다.

송 위원장 가족이 보유한 건물 가액은 5억6803만원이다.

송 위원장 배우자가 경기 김포시 구래동 호수마을에 3억303만원짜리 아파트를 보유하고 있었다. 송 위원장 어머니는 전북 전주시 덕진구 금암동에 1억원짜리 연립주택을 보유하고 있다.

송 위원장과 가족의 예금은 2억4709만원, 채무는 6억6768만원으로 집계됐다. 송 위원장은 한겨레신문 주식 26주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