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시, 마을 미디어 지원 조례 공포

등록 2021.09.24 07:36: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광역지자체 중 6번째, 마을 공동체성 강화 등 순기능
시민 미디어 활용 역량 강화 및 공동체 문화 발전 기대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조현철 기자 = 주민 소통과 마을공동체 문화 확산의 핵심 수단인 마을 매체를 지원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이 마련된다.

울산시는 시민 매체 활용 역량 강화를 위해 의원 발의로 추진한 '울산광역시 마을공동체 매체(미디어) 활성화 지원 조례'가 입법 예고, 조례안 심사, 조례 규칙심의회를 거쳐 24일 공포·시행한다고 밝혔다.

공동체 매체 활성화 지원 관련 조례 제정은 서울·대전·충북·전북·제주에 이어 울산이 광역지자체 중 6번째이다.

주요 내용은 마을공동체 매체 활성화 지원계획 수립, 마을공동체 매체 위원회 구성, 마을공동체 매체 지원센터 설치운영, 마을공동체가 제작한 우수 콘텐츠 활용 등이다.

마을공동체 매체는 주민 스스로 지역과 마을을 소재로 제작하는 영상·음성·인쇄물을 뜻한다.

다양한 콘텐츠 제작 과정에서 마을 공동체성이 강화되는 등 순기능이 나타난다.

울산에선 반구1동 마을 라디오 소리샘·강동사랑TV 등이 유튜브로 송출되고 있다.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도 마을 매체 교육을 통해 울산지역 마을공동체의 지속적인 매체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안승대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문화가 일상화되면서 지역 주민을 연결하는 마을 매체의 중요성은 더욱 높아졌다"면서 "이번 조례를 계기로 마을 매체가 시민 일상 속에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울산형 마을 만들기 시범 마을 조성, 시민참여형 마을교부세 사업 등 다양한 울산형 마을 뉴딜 사업을 통해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이번 조례 제정으로 울산의 마을공동체 문화가 한 단계 더 발전하고 시민의 매체(미디어) 활용 역량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hc@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