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외식업계, 가을 맞아 이국 감성 담은 신메뉴 인기

등록 2021.09.27 0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해외 여행지 감성 담은 '푸드 트립' 제품 출시 각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코로나19 팬데믹 장기화로 여행하기 쉽지 않자 해외로 나가는 대신 이국적인 음식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났다. 이른바 푸드 트립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것이다.

소비자들의 이 같은 트렌드에 맞춰 외식업계는 가을 시즌을 맞아 이국적인 여행지의 맛과 풍미를 담은 신메뉴를 출시하며 소비자의 여행 욕구 충족에 공을 들이고 있다.

◇"고급 중화요리에 가성비를 더했다"…맘스터치 '유린기 순살치킨'

맘스터치는 바삭한 순살치킨을 중국풍으로 재해석한 '유린기 순살치킨'을 출시했다. 신선한 샐러드와 함께 구성해 웰빙 치킨의 감성을 갖췄다. 중식당에서 2만~3만원대에 판매되는 고급 중식 요리인 유린기를 1만원대로 맛볼 수 있다.

유린기 순살치킨은 맘스터치만의 '스파이시 시즈닝' 비법으로 조리한 바삭한 순살치킨과 아삭하고 신선한 야채, 새콤하고 알싸한 특제 유린기 소스가 어우러져 풍부한 식감과 산뜻한 풍미를 살렸다.

순살치킨과 야채, 특제 유린기 소스는 각각 별도 포장 제공되며, 부드럽고 촉촉한 '부먹'부터 바삭한 '찍먹'까지 고객 취향과 입맛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로 즐길 수 있다.

특히 맘스터치는 다음달까지 유린기 순살치킨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오뚜기 '짜장면(비조리 라면)'을 선착순 무료 증정한다. 집에서 유린기 순살치킨과 짜장라면으로 나만의 '가성비 중식 코스' 요리를 즐기는 소소한 재미까지 더했다.

associate_pic

◇크리스탈 제이드, 싱가포르 현지식 레시피 재현

크리스탈 제이드가 가을 시즌 한정 메뉴 4종을 선보였다.

이번 시즌 콘셉트는 청해진미다. 제철 식자재인 꽃게와 새우를 활용한 '싱가포르식 칠리 크랩', '서해안 꽃게 탕면', '꽃게장 볶음밥', '씨리얼 새우' 등 4가지의 한정 메뉴를 준비했다.
 
싱가포르식 칠리크랩은 현지식 레시피를 그대로 재현해 코로나로 해외여행이 그리워진 일상에 색다른 맛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씨리얼과 귀리를 활용한 현지식 요리인 씨리얼 새우도 크리스탈 제이드만의 차별화된 레시피로 만들었다.
 
가을 시즌 메뉴는 오는 11월10일까지 소공점과 광화문 상하이 팰리스점, 잠원점을 비롯한 총 13개 매장에서  맛볼 수 있다. 자세한 메뉴 및 판매 매장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associate_pic

◇"메이플 시럽이 도넛과 만났다"…'가을 도넛' 3종

크리스피크림도넛은 캐나다 시럽 브랜드 메이플 조와 함께 한정판 신메뉴 '가을 도넛' 3종을 출시했다. 가을 도넛 3종은 메이플조의 달콤한 메이플 시럽을 도넛에 더해 '단풍국'이라는 별명을 가진 캐나다의 맛을 구현했다.

신메뉴 3종은 도넛 겉면에 메이플 시럽을 입히고 구운 베이컨 칩을 토핑한 '베이컨 메이플 링', 도넛 안에 메이플 시럽을 가득 넣고 아몬드를 올린 '아몬드 메이플 도넛', 단풍나무잎 모양을 토핑한 '더블 메이플 도넛' 등이다.

외식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하늘길이 막히자, 해외 여행지의 감성과 맛을 살린 이국적인 음식으로 힐링하려는 소비자가 늘었다"며 "해외 여행지 음식을 콘셉트로 한 외식업계의 신메뉴 출시 열풍은 한동안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