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교육부, 시민감사관 3기 20명 위촉…임기 2년으로 확대

등록 2021.09.27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변호사·회계사 등 전문가 14명 포함
1~2기 총 49명 37개 기관 감사 참여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세종시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사진=뉴시스 DB) 2021.09.27. photo@newsis.com

[세종=뉴시스]이연희 기자 = 교육부가 사학 감사 등에 참여할 시민감사관 20명을 새로 위촉하고, 올해부터 시민감사관 임기를 1년에서 2년으로 확대했다.

교육부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구 소재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제3기 시민감사관 위촉장 수여식을 개최한다.

교육부는 5월 말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된 14명과 제2기 시민감사관 중 연임된 6명 등 총 20명을 제3기 감사관으로 위촉했다.

변호사 7명, 회계사 2명, 건축사 3명, 노무사 2명 등 전문자격증 소지자 14명과 다른 기관 감사경력자 6명으로 구성됐다.

제3기 시민감사관의 임기는 지난 7월9일부터 2023년 7월8일까지 2년이다. 1회에 한해 연임 가능하며, 평가를 거쳐 연임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교육부 시민감사관은 2019년 7월 출범 이후 현재까지 49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사립대 종합감사 등 총 37개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한 감사에서 전문분야별 쟁점 사항에 대한 검토와 취약분야에 대한 개선책을 제시하기도 했다.

교육부는 위촉장 수여식에 이어서 감사역량 강화를 위한 연수를 실시했다. 시민감사관들은 감사 실무를 익힌 후 교육부 주관의 각종 감사 및 조사 현장에 감사관으로서 직접 참여하게 된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위촉식 자리에서 "3기 시민감사관들에게 거는 기대가 크다"며 "국민 눈높이에 부응하는 투명한 교육행정 구현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hl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