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일대 남자컬링부 파란, 창단 5개월만에 전국대회 우승

등록 2021.09.27 17:48: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나호용 기자 = 경일대학교는 컬링부가 창단 5개월 만에 제20회 회장배전국컬링대회 남자 일반부에서 우승했다고 27일 밝혔다.

 대학팀으로 유일하게 참가한 경일대 컬링부는 첫 경기부터 4연승으로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에서 강원도청을 8대 3으로로 꺾고 우승컵을 안았다.

 올해 4월 창단된 경일대 컬링부는 남성 선수단으로만 구성돼 있다. 향후 여성 및 혼성 선수단도 창단할 예정이다.

 컬링부 스킵 이재범(1학년)은 “존경하고 동경해 오던 선배 선수들과 경기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창단 첫 해에 우승하게 돼 너무 기쁘고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고 전했다.

정현태 총장은 “창단 5개월 만에 우승한 학생들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 컬링부를 포함해 KIU스포츠단에 속해 있는 여러 종목 선수들에게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nh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