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중기 옴부즈만 "中企·소상공인 온라인 직무교육 확대"

등록 2021.09.28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최근 3년간 관계 부처에 지속 건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주봉 중소기업옴부즈만.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중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의 온라인 직무교육제도 도입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 옴부즈만(옴부즈만)은 중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의 온라인 직무교육제도 도입과 관련해 성과를 거뒀다고 28일 밝혔다.

그동안 1인 사업장 등 집체교육 참여가 어려운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온라인 교육제도를 도입해 달라는 요구가 다수 있었다. 하지만 관계 부처는 교육의 실효성 저하를 이유로 온라인교육 도입에 소극적이었다.

옴부즈만은 최근 3년간 온라인 교육수요가 있는 직무교육을 조사해 소관 부처와 협의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이나 집체교육이 어려워진 점을 강조하며 부처를 설득했다.

농어촌민박 사업자(농식품부), 소독업 종사자(복지부), 축산물 사업 종사자(식약처) 등의 직무교육에 온라인 교육과정이 개설됐거나 온라인 교육 도입을 위한 용역이 추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박주봉 중소기업 옴부즈만은 "온라인 직무교육 수요가 높은 업종을 중심으로 적극 협의하고 교육의 실효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도 같이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