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과기부, 사용후핵연료 처리기술 연구개발 적정성 재검토

등록 2021.09.29 10:3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용후핵연료 처리기술 연구개발 적정성 검토위원회 출범
한미공동연구 결과 바탕으로 기술적 타당성 등 검토 착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사용후핵연료 처리기술 연구개발 사업에 대한 전문가 검토를 실시한다고 29일 발표했다.

사용후핵연료 처리기술인 '파이로·소듐냉각고속로(SFR)' 연구개발은 지난 2017년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동 연구개발 사업의 기술적 타당성 등에 대해 문제가 제기돼 재검토위원회를 운영했으며, 당시 재검토위원회의 권고사항에 따라 이번에 다시 검토를 추진하는 것이다.

파이로·SFR 연구개발 적정성 검토위원회의 구성은 국회 여·야 합의에 따라 2017년 ‘파이로-SFR 연구개발 재검토위원회’와의 연속성 확보 차원에서 기존 재검토위원 7인과 경제 전문가 및 원자력공학 전문가 각 1인씩 추가하여 총 9인으로 구성됐다.

적정성 검토위는 한·미 핵연료주기 공동연구 10년 보고서와 그간 국내 파이로-SFR 연구개발 및 2018년 재검토위 권고사항 이행 내용 등을 검토해 이번 연구개발의 지속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근거로 활용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