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실연박물관' 성시경, 딘딘 세대차이 발언에 발끈

등록 2021.10.06 13:49: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실연박물관' 프리뷰 사진.2021.10.06.(사진=KBS Joy '실연박물관'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나규원 인턴 기자 = 6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실연박물관'에서는 마지막회를 함께하는 MC 성시경, 이소라, 딘딘과 걸그룹 오마이걸 승희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이날 3MC와 승희는 '인생에서 지워버리고 싶은 회사 상사의 메시지'를 보고 경악을 금치 못한다.

이 과정에서 딘딘은 "(회사 상사의) 말투가 저희 세대가 봤을 땐 잘 모르겠다. 아마 이쪽 세대인 것 같다"라고 추측하고, 이를 들은 성시경은 "왜? 나이 든 건 나쁜 건가? 어린 게 좋은 건가? 늙는 게 죄인가?"라고 되물어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한다.

이 외에도 3MC는 그동안 방송에 출연한 사연자들과 전화 연결을 시도하고, 성시경의 "잘 자요"로 마지막 인사를 건넨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son51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