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장성민 만난 윤석열 "경쟁했던 후보들과 힘 합칠 것"

등록 2021.10.09 17:35: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30, 부패한 특권 앞 분노…공정국가 노력"

associate_pic

[영주=뉴시스] 김진호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8일 경북 영주당협 사무실을 방문해 당원 및 지지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0.08  kjh9326@newsis.com


[서울=뉴시스]최서진 기자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국민의힘 1차 컷오프에서 탈락한 장성민 세계와동북아평화포럼 이사장과 점심을 함께 했다고 밝혔다. 본경선을 앞두고 장 이사장을 시작으로 탈락한 예비후보들과 힘을 합칠 것으로 보인다.

윤 전 총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경선에서는 치열하게 경쟁했지만, 정권교체를 위한 한 마음 한 뜻으로 허심탄회하게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며 "대장동 게이트로 대표되는 공권력의 부패와 비리, 흔들리는 민주주의, 실물 경제의 어려움. 특히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한 서민경제 위기에 대한 걱정을 많이 할 수밖에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 "부패로 얼룩진 대한민국을 다시 깨끗한 상식과 공정의 국가로 탈바꿈시키기 위해서는 모두 힘을 모아야 한다"며 "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2030세대는 부패한 특권 앞에서 분노하고 있다. 누구와도 머리를 맞대며 청년들이 바라는 공정국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장성민 이사장님을 비롯하여 경쟁했던 후보들과 힘을 합쳐 원팀으로 이뤄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westj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