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6th BIFF]한준희 감독 "'D.P.' 시즌2, 각본 쓰고 있다"

등록 2021.10.13 22:1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넷플릭스 드라마 'D.P.'를 연출한 한준희 감독이 13일 열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토크에서 말하고 있다. (사진=부산국제영화제 유튜브 영상 캡처) 2021.10.1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넷플릭스 드라마 'D.P.'를 연출한 한준희 감독이 시즌2 각본을 쓰고 있다고 밝혔다.

한 감독은 13일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열린 '오픈토크-영화 만들기와 드라마 만들기'에 참석해 "결정된 바는 없지만, 'D.P.' 시즌2를 쓰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어떻게 될지 알 수 없지만 준비해놔야 어떤 방향으로든 다시 이야기를 이어갈 수 있을 때 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작가님과 논의하며 쓰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넷플릭스와의 작업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넷플릭스 플랫폼과 작업했을 때 저희 팀의 의지대로 할 수 있었다. 그래서 제작이 즐거웠다"고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을 연출한 김성훈 감독 그리고 장항준 감독까지 세 감독이 참석해 영화와 드라마 제작의 차이, OTT 플랫폼 진출, 향후 작품 계획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김 감독은 "원래 지난해 코로나19 이전에 하정우, 주지훈 배우가 나오는 영화 '피랍'을 모로코에 가서 찍으려고 했는데 연기됐다. 올해 말부터 다시 진행돼 모로코에 가서 찍고 나면 내후년쯤 개봉하지 않을까 싶다. 다음엔 '피랍'으로 찾아오겠다"고 밝혔다.

이어 '킹덤' 시즌3에 대한 질문에는 "(김은희) 작가님이 쓰고 계시냐"고 남편인 장 감독에게 되물었고, 그는 "다른 거 쓰고 있다. 좀 더 기다려야 할 듯"이라고 웃으며 답했다.

장 감독은 "독립 장편 영화를 이번주부터 촬영한다. 내년 2월부터 '리바운드'라는 농구영화를 준비 중"이라며 "그 이후엔 드라마 기획하고 있는 게 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