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해수부, '해양바이오뱅크' 모든 분야 국제인증 획득

등록 2021.10.17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해양생명소재 총 7626건 등록…"바이오제품 개발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해양바이오뱅크.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해양생명자원으로부터 유용소재를 발굴하고 기업 등에게 제공하는 '해양바이오뱅크' 모든 분야의 국제인증(ISO)을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해양바이오뱅크는 항균, 항산화 등 유용한 해양생명소재를 확보하기 어려운 기업 등에게 유용소재를 발굴하고, 제공하는 소재은행이다. 지난 2018년부터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서 운영하고 있다.

해양바이오뱅크는 추출물, 유전자원, 미생물, 미세조류 등 4개 분야로 구성됐다. 현재까지 총 7626건의 해양생명소재가 등록됐고, 643건의 소재를 분양하는 등 해양생명자원의 산업화에 기여하고 있다.

기업은 해양바이오뱅크로부터 항균, 항산화 등 특정 기능을 가진 유용소재를 분양받아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 바이오제품 개발에 활용한다.

해수부는 해양바이오뱅크 소재 품질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국제표준화기구(ISO) 품질경영시스템 인증'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추출물과 유전자원 뱅크가 인증을 받았고, 올해 미생물, 미세조류 분야까지 인증을 획득해 해양바이오뱅크 전 분야에 걸쳐 ISO 인증을 획득했다.

임영훈 해수부 해양수산생명자원과장은 "이번 인증 확대를 통해 해양바이오뱅크의 모든 자원이 국제표준에 부합하게 품질관리가 되고 있음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됐다"며 "앞으로도 해양생명 소재의 활용도를 높이고 해양바이오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해양바이오뱅크 소재의 품질관리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