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6세 싱글맘' 배수진, 링거는 왜?…"무서워"

등록 2021.10.15 21:26:5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유튜버 배수진 (사진=유튜버 배수진 SNS 캡처).2021.10.15.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윤준호 인턴 기자 = 개그맨 배동성 딸이자 유튜버 배수진이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후의 근황을 알렸다.

15일 배수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백신 무서워"라는 코멘트와 함께 어느 한 병원 침대로 보이는 곳에서 링거를 맞는 배수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배수진은 2018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지난해 5월 이혼해 결혼 생활을 마무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elo41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