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읍시, 농촌 일손부족 해소… 밭농업 기계화 사업 추진

등록 2021.10.17 16:13: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정읍시청 전경.

[정읍=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정읍시 농업기술센터가 농촌의 인구감소와 고령화, 여성화에 따른 노동력 문제 해결을 위해 '2021년 주산지 일관 기계화 사업(장기 임대)'을 본격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일손 부족 해결과 농가경영 개선을 위해 밭농업 기계화율을 논작물 수준으로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밭작물인 콩, 양파, 고추, 마늘, 배추, 무, 감자, 고구마, 인삼 등 주산지의 집단 생산단지를 중심으로 파종에서 수확까지 일관 기계화에 필요한 농기계를 구입해 임대하는 형식으로 추진된다.

임대료는 농기계 구입 가격에 20%를 내구연한 동안 나누어 지불한다.

시는 2018~2020년에도 사업을 통해 지역농협과 연구회, 작목반 등 8개소에 27종 59대의 파종 및 수확 농기계를 장기 임대했다.

올해 사업은 영농조합법인 4개소에 7종 16대의 농기계 장기 임대를 추진함으로써 어려운 밭작물에 대해 기계화율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농촌 고령화에 따른 노동인력 부족으로 밭작물 재배가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주산지 일관 기계화사업이 농민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