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가치 1조원 이상 평가

등록 2021.10.18 07:39:32수정 2021.10.18 07:56: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총 제작비 257억원 불과…역대 최고 수익률
다른 히트작 제작비의 5분의 1 수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포스터'.2021.10.13.(사진=NETFLIX 제공)


[서울=뉴시스] 강영진 기자 = 넷플릭스가 오징어게임으로 창출하는 가치가 9억달러(약 1조800억원)에 약간 못미칠 정도인 것으로 자체 평가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입수한 자료에 나타난 것으로 비지니스인사이더가 17일(미 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자료에는 또 오징어게임 제작비가 회당 평균 240만달러(약28억원)으로 총 제작비는 2,140만 달러(약 257억원)인 것으로 밝히고 있다. 이같은 제작비는 넷플릭스가 히트를 친 다른 드라마들의 제작비 평균보다 크게 적은 것이다.

오징어게임은 넷플릭스 사상 시청자수가 가장 많은 대히트작으로 약 1억3200만명이 최소 2분 이상 시청했다. 이같은 시청률은 오징어게임에 앞서 가장 시청자수가 가장 많았던 드라마 브리거튼의 총 시청자수 8200만명을 크게 웃도는 것이다.

넷플릭스 내부 문서에 따르면 오징어게임의 "영향력 가치"는 8억9100만달러로 산출됐다. 영향력 지수는 드라마가 신규 가입자를 유치하고 기존 가입자를 유지하게 하는 정도를 계산한 것이다.

오징어게임 회당 평균제작비 240만달러(약 28억원)는 "더 크라운(The Crown)"의 1300만달러(약156억원)와 "기묘한 이야기(Strager Thins)"의 1200만달러(약 144억원)보다 크게 적은 것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jkang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