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세종시 11개동 복컴 주차장 21일부터 유료화

등록 2021.10.18 11:02: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시간까지 무료…1시간 이후 10분당 200원 부과

associate_pic

세종시청 전경

[세종=뉴시스]송승화 기자 = 세종시는 오는 21일부터 동지역 등 신도심 복합커뮤니티센터 11개동 13곳 주차장을 유료화한다고 18일 밝혔다.

무분별한 장기주차, 주차면 부족 등으로 만성적인 주차난이 지속되고, 민원인들이 주차에 불편을 호소하면서다.

유료화가 시행되는 복합커뮤니티센터는 고운동(남·북), 종촌동, 아름동, 도담동, 어진동, 다정동, 새롬동, 한솔동(훈민·정음관), 대평동, 보람동, 소담동 등 13곳이다.

주차요금은 이용 시 1시간까지 무료로 적용되고, 이후부터 10분당 200원을 부과하며, 1일 한도는 1만 원이다.

유료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주말과 공휴일에는 무료이다.

다만, 장애가 심한 장애인 탑승차량, 긴급차량, 동 주관 행사·회의·교육 등 참석한 시민의 차량은 요금이 면제되며, 장애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 국가보훈자, 병역예우대상자, 임산부, 경형자동차, 친환경자동차 등은 50% 감면한다.

시는 유료화를 통한 주차료 수입은 동지역 발전과 주민 편익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이경우 참여공동체과장은 “복컴 주차장 유료화로 장기주차가 해소되면 민원인, 장애인, 임산부 등이 주차장을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성숙한 교통 및 주차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ong100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