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선호 폭로' 전여친 "오해 있었고 사과받아…더이상 피해 없길"

등록 2021.10.20 22:03: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배우 김선호가 24일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하고 있다. (사진=tvN 제공) 2021.08.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배우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가 김선호의 사과 표명 후 입장을 밝혔다.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 A씨는 20일 자신이 쓴 폭로 글에 새 글을 덧붙여 "그분(김선호)에게 사과받았고,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제 글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의도치 않은 피해를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며 "저와 그분 모두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간이 있는데 저의 일부 과격한 글로 인해 한순간 무너지는 그의 모습에 저도 마음이 좋지 않다"고 했다.

김선호는 A씨가 낙태 종용, 혼인 빙자 피해를 보았다고 폭로한 후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에서 하차하고, '2시의 데이트', '도그 데이즈' 등 영화 출연도 줄줄이 취소됐다.

A씨는 "더이상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란다. 이번 일로 많은 분들께 큰 피해를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무겁다"고 덧붙였다.

김선호는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대세 배우 K'의 아이를 뱄으나 그의 회유로 임신 중절을 택했다는 글의 당사자로 지목되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관련 의혹에 침묵으로 일관하던 그는 논란이 불거진 지 사흘 만인 이날 오전 "제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께 상처를 줬다"며 사과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