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주열 "취약계층 상환부담에도 금리인상은 불가피"

등록 2021.10.21 15:09: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의 기획재정부, 한국은행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류난영 기자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취약계층의 상환 부담에도 금리인상은 불가피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총재는 2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기준금리 인상으로 인한 취약계층의 대출 상환 부담 증가로 거시건전성이 악화되고 있다는 지적이 있다'는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대해 "금리를 인상하다 보면 아무래도 경기 회복을 느끼지 못하는 취약계층은 상환 부담을 느낄 수 밖에 없으나 (금리인상은) 통화정책 상 불가피하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금리를 인상하는 것은 물가, 경기상황, 거시경제를 고려해서 하는 것이고 한은은 나름대로 최선을 다해 취약 계층을 지원하겠지만 통화정책은 그렇게(금리 인상) 갈 수밖에 없다"며 "취약계층은 재정정책을 활용해 취약 계층에 대한 특별 배려, 지원을 하는 등 다른 정책을 활용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