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반강제 휴식 권고' 英엘리자베스 여왕, 하루 입원 후 퇴원

등록 2021.10.22 07:13:21수정 2021.10.22 07:34: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예비 조사받고 하루 뒤 퇴원…상태 양호"
여왕, 전날 반강제 휴식 권고에 일정 취소

associate_pic

[런던=AP/뉴시스]영국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지난 12일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열린 영국 재향군인회 10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후 떠나고 있다. 2021.10.22.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 의료진으로부터 반강제 휴식을 권고받은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하루 입원한 뒤 퇴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 등에 따르면 영국 왕실은 이날 엘리자베스 여왕이 북아일랜드 일정 취소 후 1박2일 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

왕실 대변인은 "며칠 휴식을 취하라는 의료진 권고에 따라 여왕이 전날 오후 병원을 찾았다"며 "예비 조사를 거친 뒤 오늘 오후 윈저성으로 돌아왔다"고 설명했다.

엘리자베스 여왕의 상태는 양호하다고 덧붙였다.

퇴원 후 엘리자베스 여왕은 다시 집무를 보기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왕실은 전날 "며칠간 휴식을 취하라는 의학적 권고를 마지못해 받아들였다"며 "기분이 매우 좋은 상태로, 예정됐던 북아일랜드 방문을 할 수 없게 돼 실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한 결정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hey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