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교육청, 중학생 메타버스 현장 체험 프로그램 운영

등록 2021.10.22 09:56: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5일~다음달 30일까지 5주간 진행…태화강, 반구대 등 방문
가상과 현실 세계 넘나들며 사회성 증진·교우 관계 회복 지원

associate_pic

울산시교육청 전경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울산시교육청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교우관계 형성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방안으로 중학생 대상 '메타버스-현장 연계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메타버스-현장 연계 체험 프로그램'은 25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5주간 울산의 자연생태환경와 문화체험처 5곳(태화강 국가정원, 영남알프스복합웰컴센터, 반구대 암각화, 처용암공원, 대왕암공원)을 직접 방문해 체험한다.

또 교외체험장소 5곳을 가상세계 메타버스(웹상에서 아바타를 이용하여 가상세계 체험) 플랫폼을 구축해 가상세계를 함께 체험하도록 구성했다.
 
학생들은 메타버스 체험을 통해 아바타 친구와 함께 가상세계에서 울산의 자연·생태·문화에 대해 역사적 의의와 자연생태적 가치에 대해 전문 강사의 설명을 듣고, 친구와 함께 주어진 미션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형태의 비대면 학습 경험과 교우관계 증진을 통한 사회성 증진과 관계성 회복을 할 수 있다.

 현장 연계 체험 프로그램은 관내 10개 중학교, 250여명이 참여하며, 메타버스 가상 체험 프로그램에는 110학급, 3300여명의 학생이 참여할 예정이다.

더불어 메타버스 체험을 계기로 소프트웨어 개발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메타버스 소프트웨어 개발 직업체험교육의 기회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